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충남대-KT, VR 안전교육

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 2018년 10월 11일 목요일 제21면     승인시간 : 2018년 10월 10일 19시 50분

사고나면 이렇게…

▲ 충남대 학생들이 VR기반 안전교육을 체험하고 있다. 충남대 제공
충남대와 KT가 VR기기를 활용한 교육으로 실험실 안전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고 있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충남대와 KT는 올 2월 ‘차세대미디어 기반 교육 서비스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이달부터 VR·AR 등을 활용해 안전사고 발생 우려가 있는 전기, 화학, 생물분야의 실험실 안전교육을 공동 개발, 시행하고 있다.

이번에 시행 중인 VR 안전교육은 충남대 소속 이·공계열 학생이나 과학기술분야 연구활동 종사자 등 약 1만 4000여명으로 총 6시간 학내 안전교육 중 최대 2시간까지 VR 안전교육으로 대체할 수 있다.

학생들은 무분별한 전기콘센트 사용, 위험한 화학용액의 혼합, 폐 주사기 관리 부주의 등 실제 연구실에서 발생할 수 있는 사고상황을 VR 환경에서 체험함으로써 현실감을 높이고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다.

또 제한된 실험실 환경에서 정해진 설비를 갖추고 약속된 시간에만 진행할 수 있는 안전교육과 달리 VR기기와 인터넷 연결만 준비돼 있으면 캠퍼스 내 잔디밭 등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안전교육을 진행할 수 있다.

국가연구안전관리본부에 따르면 현재 국내에 연구시설을 보유한 대학은 약 400여개로 안전환경 조성을 위한 요구가 높은 상황이다.

이에 충남대와 KT는 앞으로도 다양한 연구실 분야로 콘텐츠를 확대하고 솔루션도 지속 발전시키기로 합의했다.

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
<저작권자 ⓒ 충청투데이 (http://www.cc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