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署 다중이용시설 몰래카메라 점검 실시
상태바
세종署 다중이용시설 몰래카메라 점검 실시
  • 황근하 기자
  • 승인 2017년 07월 24일 19시 19분
  • 지면게재일 2017년 07월 25일 화요일
  • 8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경찰서(서장 김철문)는 성범죄 발생빈도가 높아지는 여름 피서철을 맞아 물놀이시설, 지하철역 등 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몰래카메라 점검을 실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현장점검에서는 성범죄 예방을 위한 몰래카메라 점검과 함께 시설종사자에게 몰래카메라 식별법에 설명하여 발견 즉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몰래카메라 점검과 병행하여 심야 등 범죄취약시간에는 번화가 노상 등 범죄 다발지역을 중심으로 사복 순찰 단속과 정복경찰의 가시적 예방활동을 통해 범죄예방에 주력할 방침이다.

이날 몰래카메라 점검을 한 물놀이장 관계자는 "여름철을 맞이하여 이용객이 많이 늘어 성범죄 등 여러 범죄 발생이 염려되었는데 경찰에서 몰래카메라 점검과 범죄발생시 처리절차를 설명해주어 도움이 많이 되었다"고 말했다.

세종=황근하 기자 guesttt@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