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관합동 재난예방 센터 운영을”…인간성회복운동추진협의회 촉구
상태바
“민관합동 재난예방 센터 운영을”…인간성회복운동추진협의회 촉구
  • 임용우 기자
  • 승인 2017년 07월 31일 19시 36분
  • 지면게재일 2017년 08월 01일 화요일
  • 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간성회복운동추진협의회는 31일 충북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재난은 복구가 중요한 것이 아니라 예방이 더 중요하다”며 “민·관 합동으로 재난 예방신고센터를 운영하라"고 촉구했다.

협의회는 “재난 안전 분야 전문가와 시민단체 등 일반국민들이 참여해 안전 관련 시스템을 보완하고 미비된 제도의 개선을 위한 안전 점검회의를 정기적으로 개최하라”고 요구했다.

이어 “재난 또는 안전사고가 발생할 경우 원인과 대책을 낱낱이 조사해 끝까지 책임을 물을 수 있는 재난관리 담당공무원 영구 책임제를 도입해야 한다”며 “계속된 민원에도 무사안일한 일 처리로 국민이 피해입는 일을 방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정부가 앞장서 재난에 대해 직접 관리하겠다는 입장표명이 있었으나 탁상 행정에 의한 요식행위나 유명무실한 포퓰리즘적인 정치적 구호에 안주해서는 안 된다”며 “현장중심적인 재난 예방과 안전관리를 시행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임용우 기자 winesky@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