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청호 회남수역 조류경보 ‘경계’ 발령
상태바
대청호 회남수역 조류경보 ‘경계’ 발령
  • 이인희 기자
  • 승인 2017년 08월 09일 19시 18분
  • 지면게재일 2017년 08월 10일 목요일
  • 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강유역환경청은 9일 대청호 조류경보제 관심단계가 발령됐던 회남수역에 대해 경계단계(오후 2시 기준)로 상향 발령하고, 동시에 문의수역에 대해서도 관심단계를 신규 발령했다.

금강환경청에 따르면 최근 조류 모니터링 결과 남조류 세포수가 회남수역에서 경계 발령 기준(1만 세포/㎖)을 2주 연속 초과하고, 문의수역에서 관심 발령 기준(1만 세포/㎖)을 2주 연속 초과했다.

금강청은 대청호 회남수역 조류경보 경계단계, 문의수역의 관심단계 발령상황을 관계기관에 즉각 전파하고 조류 모니터링을 강화하는 한편 가축분뇨 등 수질오염원에 대한 단속을 강화할 예정이다.

또 안전한 먹는 물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활성탄 투입, 냄새물질 모니터링 등 정수처리에도 만전을 기하도록 통보했다.

이경용 청장은 “최근 폭염이 지속되면서 대청호 상류 수역에서 조류발생이 증가했다”며 “조류가 발생됐지만 관계기관과 긴밀하게 협력해 시민들의 먹는 물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인희 기자 leeih570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