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석 제천청년회의소 회장 “50년 전통…큰 책임감 느껴”
상태바
이천석 제천청년회의소 회장 “50년 전통…큰 책임감 느껴”
  • 이대현 기자
  • 승인 2018년 12월 02일 18시 57분
  • 지면게재일 2018년 12월 03일 월요일
  • 17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0년 전통의 제천 청년회의소 회장 자리에 큰 영광과 책임감을 느낀다.”

제천 청년회의소 제52대 회장에 취임한 이천석(39·사진) 회장은 “많은 격려와 용기를 주신 제천 JC 회원 여러분께 보답하기 위해 2019년 한해 저의 모든 것을 바쳐야겠다는 결의를 다져본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젊은 꿈이 살아 숨 쉬고 청년들의 기상과 열정이 모여 시대의 한 부분을 책임지고 각자의 역량 계발과 회원 상호 간 힘이 된다면 희망찬 내일을 향한 우리의 미래는 결코 어둡지 않다”고 강조했다.

지역 중견 기업인 금호중기 대표인 신임 이 회장은 대제중과 대원대를 졸업했으며 2013년에 JC에 입회해 사무 2차장과 청소년 활동 분과위원장, 특우회 부인회 이사, 외무 부회장, 상임 부회장을 역임했다.

제천=이대현 기자 lgija200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