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애자 “대전방문의 해 계기 국제청소년음악축전 개최”
상태바
우애자 “대전방문의 해 계기 국제청소년음악축전 개최”
  • 나운규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10일 19시 4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11일 목요일
  • 5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의회 5분 발언]
[충청투데이 나운규 기자] 대전방문의 해와 지역 문화예술 활성화를 위해 ‘대전국제청소년음악축전’을 개최해야 한다는 제안이 나왔다.

대전시의회 우애자 의원(비례·한국당)은 10일 시의회 임시회 5분 자유발언을 통해 “대전방문의 해의 활성화를 위해 문화예술을 활용한 사업의 필요성이 커지고 있다”며 이같이 제안했다.

그는 “대전예술의전당이나 시립미술관 등 대전의 문화예술 기반이 대전방문의 해와 잘 연계될 때 경쟁력을 갖춘 문화관광상품을 발견할 수 있고, 새로운 관광상품을 창출하는 계기가 된다”며 “지역에서도 대전의 정서나 역사를 담은 음악, 미술, 무용 분야의 창작물 개발이나 국내·외 문화예술행사를 유치하자는 의견이 있다”고 말했다. 나운규 기자 sendme@cc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