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시설공단 ‘철도자산 개발사업 활성화’ 워크숍
상태바
철도시설공단 ‘철도자산 개발사업 활성화’ 워크숍
  • 최정우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25일 20시 0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26일 금요일
  • 20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김상균)은 24일 수서역세권 개발사업 현장에서 자산개발 업무 담당 임직원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철도자산 개발사업 활성화를 위한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사진〉
[충청투데이 최정우 기자] 한국철도시설공단(이사장 김상균)은 24일 수서역세권 개발사업 현장에서 자산개발 업무 담당 임직원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철도자산 개발사업 활성화를 위한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25일 밝혔다〈사진〉.

이날 워크숍에서 공단은 국내 부동산 시장 분석을 통해 철도자산 신규 개발사업을 발굴하고 개발담당자의 직무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특강을 진행했다. 또 사업 추진에 따른 리스크 감소를 위해 업무지식을 공유하고, 5개 지역본부에서 제안한 개발 아이디어를 적극 수렴해 자산개발 전략 목표 수립에 반영할 예정이다.

김영하 철도공단 시설본부장은 “철도자산을 효율적으로 활용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좋은 일자리 창출 등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정우 기자 wooloosa@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