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농구 신한은행, KB 김수연·삼성생명 황미우 영입
상태바
여자농구 신한은행, KB 김수연·삼성생명 황미우 영입
  • 연합뉴스
  • 승인 2019년 05월 02일 20시 5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02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연합뉴스 자료사진]
▲ [연합뉴스 자료사진]
여자농구 신한은행, KB 김수연·삼성생명 황미우 영입


(서울=연합뉴스) 박재현 기자 = 여자농구 인천 신한은행이 지난 시즌 청주 KB에서 뛰었던 김수연과 용인 삼성생명 소속이었던 황미우를 영입했다고 2일 밝혔다.

김수연은 2005년 신인 드래프트 전체 4순위로 KB에 입단했다.

13시즌 동안 정규리그 총 292경기에 출전해 평균 6.5점, 5.7리바운드, 1.0어시스트를 기록했다.

신한은행은 김수연을 영입하는 대신, 오는 2019-2020 시즌 신인 드래프트 1라운드 지명권을 KB에 양도하기로 했다.

단, 이는 신한은행의 1라운드 지명 순위가 KB보다 먼저일 경우에만 유효하다.

2017-2018 시즌 신인 드래프트 전체 5순위로 프로에 데뷔한 황미우는 조건 없는 무상 트레이드를 통해 신한은행 유니폼을 입게 됐다.

trauma@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