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 찬호 V7
상태바
"휴" 찬호 V7
  • 충청투데이
  • 승인 2005년 06월 17일 00시 00분
  • 지면게재일 2005년 06월 17일 금요일
  • 22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반 제구력 난조 불구 5이닝 1실점
   
 
   
 
'코리안특급' 박찬호(32·텍사스 레인저스)가 초반 위기를 넘기고 폭발적인 타선의 지원에 힘입어 시즌 7승 달성에 성공했다.

박찬호는 16일(이하 한국시간) 알링턴 아메리퀘스트필드에서 벌어진 미국프로야구 인터리그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5이닝 동안 산발 8안타 3볼넷 3삼진으로 1실점해 승리 투수가 됐다.

지난 11일 플로리다전에서 5실점했지만 패전을 면했던 박찬호는 이날 호투로 방어율이 5.15(종전 5.40)으로 낮아졌고 최근 6연승이자 7승째(1패)를 챙기며 주전 투수다운 면모를 과시했다.

박찬호는 이날 승리로 올 시즌 홈 4연승 및 개인통산 101승째를 낚았고 통산 선발 99승째를 기록해 선발 100승 고지도 눈앞에 뒀다.

무더운 날씨에 등판한 박찬호는 이날 5회까지 투구 수가 113개에 이를 정도로 제구력 난조를 보였지만 노련미로 실점 위기를 넘겼다.

투구수가 100여개에 달한 박찬호는 5회 라로시를 1루 땅볼로 처리한 뒤 존스와 랜거한스에게 연속 안타를 허용하며 궁지에 몰렸지만 마티를 3루 앞 병살타로 막아 실점하지 않았다.

박찬호는 5회를 마친 뒤 7-1로 앞서던 6회 브라이언 사우스에게 마운드를 넘겼고 텍사스는 9-5로 애틀랜타에 승리했다.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