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구, 민선7기 1주년 맞이 '구청장 현장공감 로드' 대장정 돌입
상태바
유성구, 민선7기 1주년 맞이 '구청장 현장공감 로드' 대장정 돌입
  • 이정훈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8일 13시 0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8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정훈 기자] 대전 유성구는 민선7기 1주년을 맞이해 현장중심의 공감행정을 강화하고자 ‘구청장의 현장공감 로드’를 추진하고 그 첫 번째로 주민주도형 공유마을로 다시 태어나고 있는 궁동·어은동 지역을 찾았다고 28일 밝혔다.

이날 현장행정에는 정용래 유성구청장을 비롯한 온천2동장, 온천2동 주민자치위원장, 궁동발전회 회원들이 참석했으며 궁동 욧골공원을 시작으로 궁동 지역 골목 구석구석을 걸으며 주민 불편사항을 함께 살폈다.

또한 도시재생 현장지원센터장, 보행환경주민협의체 위원들과 함께 어은동 도시재생사업 및 보행환경사업 대상지를 점검하며 사업 추진 시 반영돼야 할 사항에 대해 면밀히 살피고 점검했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주민들이 주도해 문제를 해결하고 마을을 발전시킬 수 있도록 현장에서 주민들과 지속 소통해 나가겠다”며 “앞으로도 관내 곳곳을 찾아 주민들의 불편사항을 최소화하고 주민이 안전한 유성을 만들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