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혁신포럼 추진 위한 공공기관 협력·지원 협약 체결
상태바
대전혁신포럼 추진 위한 공공기관 협력·지원 협약 체결
  • 윤희섭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05일 18시 5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06일 목요일
  • 1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
▲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은 4일 '2019년 대전혁신포럼 추진을 위한 공공기관 협력·지원 협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 제공

[충청투데이 윤희섭 기자]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은 4일 '2019년 대전혁신포럼 추진을 위한 공공기관 협력·지원 협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이날 협약은 대전 중구 선화동 옛 충남도청 대회의실에서 한국조폐공사 등 8개 공기업·준정부기관이 참여한 가운데 대전시와 체결한 것으로 시민이 함께 나서 지역문제를 발굴하고 정부, 지자체, 공공기관이 협업해 지역문제를 해결하는 혁신모델로 정착하고자 마련됐다.

협약기관은 산림복지진흥원을 포함해 한국조폐공사, 한국가스기술공사, 한국철도공사, 한국수자원공사, 한국연구재단,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 등이다. 진흥원은 여가생활을 누릴 여유가 없거나 도시생활에 지친 시민을 위해 맞춤형 산림복지서비스를 제공, 이들의 건강증진과 삶의 질 제고에 기여할 계획이다.

윤영균 원장은 "본 협약을 통해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혁신사업 발굴에 일조하길 바란다"면서 "이웃 공공기관과의 지속적인 협력으로 산림복지의 사회적 가치를 널리 알리겠다"고 말했다.

윤희섭 기자 aesup@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