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상의, FTA원산지증명서 발급실무 2차 교육 개최
상태바
대전상의, FTA원산지증명서 발급실무 2차 교육 개최
  • 이인희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23일 18시 4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24일 월요일
  • 20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인희 기자] 대전상공회의소 FTA활용지원센터는 지난 20~21일 대전상의와 세종상의에서 각각 지역 수출기업 무역담당 임직원을 대상으로 'FTA원산지증명서 발급실무 2차 교육'을 실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날 교육에는 L&T 관세사무소의 태윤희 관세사가 강사로 나서 △FTA관세특례법령 및 관련 고시 △원산지결정기준 이론 △원산지증명서·소명서 작성 실무에 대해 설명했다.

태 관세사는 "최근 EU와 터키 등의 국가로부터 원산지 사후검증 사례가 증가하고 있어, 서류보관에 각별히 주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인희 기자 leeih5700@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