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강환경청, 대청호에서 ‘국토 대청결 활동’ 전개
상태바
금강환경청, 대청호에서 ‘국토 대청결 활동’ 전개
  • 나운규 기자
  • 승인 2019년 06월 24일 19시 0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6월 25일 화요일
  • 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나운규 기자] 금강유역환경청(이하 금강청)은 25일 충청권 광역 상수원인 대청호 일원에서 민·관 합동으로 대대적인 국토 대청결 활동을 전개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국토 대청결 활동에는 금강청을 비롯해 대전시, 옥천군, 금강홍수통제소, 금강물환경연구소, K-water, 환경보전협회, 야생생물관리협회, 대청호보전운동본부, 대청호주민연대 등과 함께 지역주민 250여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이날 기관·단체들은 본격적인 장마철에 대비해 육상쓰레기 수거·처리, 수중쓰레기 정화활동 등과 함께 생태계교란생물종 퇴치·제거활동도 병행한다. 또 대전 동구 회남로 일원의 지류하천, 상수원보호구역 일원에서 호우시 육상에 방치된 쓰레기가 대청호로 유입되는 것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지역주민과 민간단체 등이 육상쓰레기 정화활동을 한다.

이와 함께 충북 옥천군 군북면 석호리 일원에서 전문 잠수인력(20명), 보트, 대형 바지선 등을 동원해 수중에 잠겨 있는 폐그물, 폐어구, 폐고철, 폐목재 등을 집중적으로 수거·처리할 계획이다.

김승희 금강청장은 “장마철이 시작되기 전에 대청호 일원의 쓰레기를 깨끗하게 수거해 녹조 발생에 사전에 대비하고, 관계기관과 협력해 대청호 녹조저감대책, 수질정화활동 등을 지속 추진할 계획”이라며 “안전하고 깨끗한 수돗물을 마실 수 있도록 상수원 수질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나운규 기자 sendme@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