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노인 ‘당저감화 실천’ 유도한다
상태바
지역노인 ‘당저감화 실천’ 유도한다
  • 배은식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6일 17시 4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7일 화요일
  • 18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동군, 경로당 가사도우미 교육

[충청투데이 배은식 기자] 영동군은 올해 1월, 관내 9개 읍·면 경로당 가사도우미 200여명을 대상으로 상반기 영양교육을 실시한 데 이어, 하반기에도 17일부터 오는 10월 1일까지 1개소 늘어난 10개 읍·면 경로당 가사도우미 230여명을 대상으로 영양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경로당 가사 도우미는 경로당 이용 노인들을 위해 밥을 짓고, 설거지 등 뒷정리를 해주며, 지역 노인들의 건강을 책임지고 있다.

군은 상반기 저염교육에 이어 고혈압, 당뇨병, 비만 등 식생활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저당교육으로 당저감화 실천을 유도하고, 경로당 이용 노인들의 만성질환을 예방하기 위해 하반기 교육을 마련했다.

'당류 줄이기'란 주제로 당류 과다 섭취의 문제점, 영양표시 확인을 통한 당류 섭취 줄이는 방법과 조리방법, 음료수 속 설탕 량을 알아보는 체험을 통해 일상생활에서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하고, 건강지킴이로서 관련지식을 마을에 전파할 수 있도록 유도할 계획이다.

또한, 2018년 지역사회 건강통계에 의하면, 영동군 연간 음주운전 경험율이 8.6%로 충북(8.4%)보다 낮지만, 70세 이상에서는 11.6%로 높아 음주운전 경험율 감소 및 음주운전 근절을 위한 음주운전 예방교육도 병행 실시할 예정이다.

군은 식중독예방, 행태개선 등의 교육을 받은 가사도우미들이 경로당의 건강하고 쾌적한 식사분위기를 이끄는 데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영동=배은식 기자 dkekal23@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