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군의회, 금산인삼축제 홍보대사 역할 톡톡
상태바
금산군의회, 금산인삼축제 홍보대사 역할 톡톡
  • 이종협 기자
  • 승인 2019년 09월 17일 17시 0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9월 18일 수요일
  • 10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종협 기자] 금산군의회는 16일 군의원 전원과 사무과 직원 등 20여명이 경남도 통영을 방문, 제38회 금산인삼축제 홍보대사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이날 의원들은 인삼축제 홍보 티셔츠를 입고 함양휴게소 상·하행선을 들러 전국 각지의 여행객들에게 리플릿을 배부했다. 최종 목적지인 통영 시장에 도착해 장을 보러온 시민과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오는 27일 개막되는 금산인삼축제 방문을 독려하는 등 적극적인 홍보활동을 펼쳤다.

군의회는 축제 기간 자매결연 의회인 남해군의회, 옥천군의회 등을 초청, 금산인삼축제에 적극 동참하고 나아가 금산 인삼의 우수성을 널리 알릴 예정이다.

김종학 의장은 “세계중요농업유산 등재 후 두 번째 열리는 인삼축제로 그 명성과 성가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이번 축제가 매우 중요하다”며 “금산 인삼의 우수성을 많은 관광객들에게 알리기 위해 앞으로도 지속적 홍보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금산=이종협 기자 leejh83@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