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조폐공사, 노사 합심 안전 환경 조성 결의
상태바
한국조폐공사, 노사 합심 안전 환경 조성 결의
  • 김기운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17일 19시 2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18일 금요일
  • 20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김기운 기자] 한국조폐공사는 임직원, 노동조합 및 자회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안전경영 결의대회’를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조용만 조폐공사 사장과 김창무 노동조합 위원장의 안전경영 결의문 서명으로 시작된 이날 결의대회에선 △안전한 작업환경 조성과 안전문화 정착을 위한 임직원 결의 △사고사례 공유 △안전사고 리마인드 우수사례 발표 등 안전관련 다양한 행사가 진행됐다. 안전사고 리마인드 우수사례 발표대회에는 최종 심사를 거친 8개 팀이 참가했으며, ‘안전의식 제고를 통한 무재해 사업장 달성’ 사례를 발표한 제지본부 생산관리부가 1등의 영예를 안았다. 조용만 사장은 “제조업 특성상 늘 안전사고 위험에 노출돼 있다”며 “노사가 합심해 사고없는 공기업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기운 기자 energykim@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