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석대학교 이홍기 교수, '세계표준의 날' 대통령 표창 수상
상태바
우석대학교 이홍기 교수, '세계표준의 날' 대통령 표창 수상
  • 김운선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20일 17시 4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21일 월요일
  • 21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김운선 기자] 우석대학교 이홍기 교수(에너지전기공학과·사진)가 지난 17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열린 ‘2019 세계표준의 날’ 기념식에서 수소연료전지분야 국제 표준화를 선도한 공로를 인정받아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수소연료전지 분야에서 30년 이상 왕성한 연구 활동을 펼친 이 교수는 국내 최초 수소연료전지 국제표준 제정과 국내 표준화 확산을 위한 교육 및 인력양성에 매진하고 있다.

특히 이 교수는 관련 논문 120편과 국내·외 특허 출원 및 등록 건수가 85건에 해당하며, 현재 IEC 연료전지 국제표준화 위원장과 수소경제 표준포럼 위원장 등을 역임하고 있다. 이와 함께 그는 관련 기업을 8개 창업시키는 등 산·학 연구에 우수한 성과를 나타내고 있다.

이홍기 교수는 “앞으로 수소연료전지 분야에서 우리나라가 국제표준을 선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세계표준의 날은 3대 국제표준 제정기구가 표준화 공적을 기리기 위해 지정한 날로 우리나라는 2000년부터 매년 기념식을 개최하고 있다. 김운선 기자 ku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