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대전지역버스노동조합 시내버스 승객창출은 친절이 최고
상태바
대전시, 대전지역버스노동조합 시내버스 승객창출은 친절이 최고
  • 이정훈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20일 18시 0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21일 월요일
  • 5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정훈 기자] 대전지역버스노동조합은 지난 18일 대덕구 을미기체육공원에서 조합원 500명이 참석한 가운데 ‘안전·친절서비스 결의문’을 채택하고 자정 결의대회를 가졌다.

결의문에는 친절이 최고의 경쟁력임을 인식하고 대시민 서비스에 최선을 다하며, 시민의 귀중한 생명 보호를 위해 안전운행을 최우선으로 해 교통사고 감소 및 교통법규를 준수해 시민에게 신뢰받는 시내버스로 새롭게 출발하겠다는 조합원들의 의지를 담았다.

김희정 버스노동조합 위원장은 “이번 결의대회는 우리 조합원 스스로가 안전·친절서비스를 강화해 승객의 마음을 얻겠다는 의지의 표명”이라며 “시내버스를 타고 직접 체험해 보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정훈 기자 classystyle@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