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5회 환황해포럼 31일 개막
상태바
제5회 환황해포럼 31일 개막
  • 김대환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21일 19시 0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22일 화요일
  • 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김대환 기자] 충남도는 환황해 지역의 평화와 번영, 공생을 위한 협력 방안을 찾고 공동체 의식을 확산하키 위해 31일부터 내달 1일까지 이틀간 한·중·일·몽골 등 4개국 전문가들이 참여한 가운데 ‘제5회 환황해포럼’을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도가 주최하고 한반도평화포럼과 충남연구원이 공동 주관하는 이번 포럼은 '환황해 인류 공생을 위한 우리 모두의 공간'을 주제로 진행된다.

이번 포럼에는 양승조 충남지사와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 특보, 서호 통일부 차관, 이수훈 전 주일대사, 팡쿤 주한중국공사, 김준형 국립외교원 원장, 한·중·일 및 몽골 전문가 등 3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오는 31일 포럼 첫날 개회식에서는 양 지사의 개회사에 이어 문 특보가 기조연설을 펼칠 계획이다.

또 '남북교류 협력의 길을 묻는다'를 주제로 한 특별 세션을 열고 남북교류 협력 및 비핵화, 남북정상회담 등 한반도 평화와 환황해 지역의 항구적 평화 정착을 위한 각국 전문가들의 토론이 이어진다.

이후 본 세션은 △평화: 역사문화공동체로서의 환황해 지역협력 △번영: 저출산-고령화 대책 및 국제일자리 활성화 △공생: 지자체 간 대기환경 개선 협력 △공생: 지자체 간 해양오염 개선 협력 등 4개 주제로 진행된다.

포럼 2일차인 1일에는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의 도시 부여에서 백제역사문화유적 탐방이 진행된다.

김대환 기자 top7367@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