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한별 더블더블…삼성생명, 우리은행 꺾고 시즌 첫 승
상태바
김한별 더블더블…삼성생명, 우리은행 꺾고 시즌 첫 승
  • 연합뉴스
  • 승인 2019년 10월 21일 21시 0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21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용인=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21일 오후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용인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9-2020 여자프로농구 삼성생명 블루밍스와 우리은행 위비의 경기. 삼성생명 김한별이 드리블을 하고 있다. 2019.10.21 xanadu@yna.co.kr

김한별 더블더블…삼성생명, 우리은행 꺾고 시즌 첫 승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용인 삼성생명이 아산 우리은행을 꺾고 시즌 첫 경기를 승리로 장식했다.

삼성생명은 21일 경기도 용인체육관에서 열린 하나원큐 2019-2020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우리은행과 홈 경기에서 68-62로 이겼다.

지난 시즌 플레이오프에서 만난 두 팀의 '리턴 매치'에서 삼성생명이 다시 웃었다.

삼성생명은 2018-2019시즌 플레이오프에서 우리은행을 2승 1패로 따돌리고 챔피언결정전에 진출한 바 있다.

두 팀은 경기 종료 2분 30여초를 남기고 61-60으로 삼성생명이 근소한 리드를 잡았다.

그러나 김한별이 골밑 득점에 성공하며 63-60을 만들었고, 이어진 수비에서는 김한별이 우리은행 김정은의 2점 야투가 불발된 것을 리바운드를 잡아냈다.

삼성생명은 이 공격에서 이주연의 득점으로 5점 차로 달아났고 이때 남은 시간은 1분 37초였다.

삼성생명 김한별은 12점, 13리바운드, 7어시스트로 '트리플 더블급' 활약을 펼쳤다.

우리은행은 김정은이 18점, 8리바운드로 분전했다.

emailid@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