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원자력연료, 국제비즈니스대상 2개 부문 수상
상태바
한전원자력연료, 국제비즈니스대상 2개 부문 수상
  • 최윤서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22일 19시 5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23일 수요일
  • 20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최윤서 기자] 한전원자력연료는 지난 19일 오스트리아 비엔나에서 열린 2019 국제비즈니스대상 에너지 분야에서 ‘올해의 최고경영자’와 ‘올해의 기업’ 2개 부문에서 수상했다. 올해 16회째를 맞은 국제비즈니스대상(IBA, International Business Awards)은 전 세계 기업과 조직이 한 해 동안 펼친 다양한 사업 활동을 평가하는 비즈니스 국제대회다. 이번 대회에서는 74개국에서 4000편의 작품 및 보고서가 출품돼 경쟁했고 250여명의 해외 전문가들이 심사에 참여했다. 정상봉 사장은 에너지 전환시대의 중장기 경영전략 재정립을 통하여 공익성·효율성을 강화했고 에너지 기업의 특성에 맞는 맞춤형 동반성장 전략을 추진했다. 또 해외 원자력연료 사업의 경쟁력 향상 및 일·생활 균형 실천을 위한 조직문화 조성, 일자리 창출을 통한 사회적 가치 실현 등 탁월한 경영 실적을 인정받아 ‘올해의 최고경영인’ 금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정상봉 사장은 “이번 수상은 전 임직원의 노력을 대외적으로 인정받은 것”이라며 “에너지 전환시대에 맞춰 신기술 및 신사업 개발로 미래 성장동력 확보에 노력하고 좋은 일자리 창출, 청렴과 안전문화 조성, 지역상생과 동반성장을 적극 실천하여 공공기관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