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 중소기업 65.8%, 주52시간 근로시간 단축 준비 안됐다
상태바
중기중앙회, 중소기업 65.8%, 주52시간 근로시간 단축 준비 안됐다
  • 김기운 기자
  • 승인 2019년 10월 24일 14시 5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0월 24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기업중앙회는 50인 이상 300인 미만 사업장에 주52시간 도입을 앞두고 ‘주52시간 근로시간 단축에 대한 중소기업 인식조사’ 를 실시했다고 24일 밝혔다.

중소기업은 주52시간 근로시간 단축 준비 상태에 대해 '준비 중'이 58.4%, '준비할 여건이 안됨'을 7.4%로 응답했다.

중소기업의 58.4%가 주52시간 시행시기 유예가 필요하다고 응답했고, 시행 유예 필요 기간으로는 1년이 52.7%로 가장 높았으며 그다음으로는 3년 이상(27.4%), 2년(19.9%) 순으로 나타났다.

이태희 중소기업중앙회 스마트일자리본부장은 “수시로 발생하는 불규칙적인 업무 등으로 아직도 많은 중소기업이 주52시간제 대비를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며 “1년 이상의 시행유예를 통해 중소기업이 적응할 수 있는 시간을 부여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김기운 기자 energykim@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