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보건환경硏, 미세먼지 대응능력 강화
상태바
충남보건환경硏, 미세먼지 대응능력 강화
  • 김대환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05일 20시 0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06일 수요일
  • 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김대환 기자]  충남도 보건환경연구원(원장 최진하)은 5일 행정안전부 국가민방위재난안전교육원이 주관한 '미세먼지 솔루션 과정'에 학습기관으로 참여했다고 밝혔다.

 이번 과정은 미세먼지 담당 실무자의 역량과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한 현장 학습으로 마련됐다.

 중앙부처와 지자체 및 재난관리 책임기관 종사자 30명이 참여한 가운데 열린 이번 교육은 도 보건환경연구원과 당진화력발전소 등 현장 견학을 중심으로 진행됐다.

 이날 참가자들은 도 보건환경연구원 미세먼지 측정 및 대기질 모니터링 상황실과 대기오염측정소를 방문해 주요 시설을 살펴봤다. 또 사업장에서의 미세먼지 대응사례를 살피기 위해 당진화력발전소로 이동해 배출가스 저감기술을 적용한 발전소 시설을 둘러봤다.

 도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미세먼지는 단순한 환경오염을 넘어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 개정으로 지정된 사회재난"이라며 "미세먼지에 대한 연구와 모니터링을 지속하고 각종 재난안전 교육을 통해 실무 담당자의 역량을 강화하는 등 도민 건강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대환 기자 top7367@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