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 향토음식연구회 과제교육 실시
상태바
괴산군, 향토음식연구회 과제교육 실시
  • 김영 기자
  • 승인 2019년 11월 06일 17시 3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07일 목요일
  • 18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 쌀 이용 퓨전 떡 만들기...향토음식 계승·발전 노력
[충청투데이 김영 기자] 괴산군이 지역농산물을 활용한 향토음식 계승·발전에 두 팔을 걷었다.

군은 6일 군 농업기술센터 생활과학관에서 우리 쌀 소비를 촉진하고. 향토음식을 개발하기 위한 퓨전 떡 만들기 과제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향토음식연구회 회원 30여 명을 대상으로 지역농산물의 부가가치를 높이고, 쌀을 이용한 가공품을 다각적으로 활용해 우리 쌀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교육에서는 퓨전 떡 요리 전문강사를 초빙, 잡곡과 옥수수가 들어간 라이스 디저트 컵케이크인 옥수수잡곡설기를 만들었다.

한편 이날 교육의 주재료인 옥수수는 쫀득한 맛과 함께 단맛이 풍부하고, 베타카로틴을 많이 함유하고 있어 맛과 영양 모두를 만족시키는 최고의 음식으로 각광받고 있다.

이춘난 향토음식연구회 회장은 "지역농산물을 활용한 다양한 가공 생산품을 만들어 괴산군의 향토음식문화를 계승·발전시키고, 회원 역량 개발에도 적극 힘쓰겠다"고 밝혔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이번 과제교육이 유기농산물 소비촉진과 쌀 소비 의식 제고에 큰 도움이 됐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특화 농산물을 재료로 한 맞춤형 교육을 통해 지역농산물의 부가가치를 향상시키고, 전문기술 함양으로 건강한 식문화 선도에도 적극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괴산= 김영 기자 ky58@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