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베네수엘라 투수 핀토 '영입'할 듯…소사와 '결별' 가능성
상태바
SK, 베네수엘라 투수 핀토 '영입'할 듯…소사와 '결별' 가능성
  • 연합뉴스
  • 승인 2019년 11월 13일 08시 4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1월 13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LB 샌프란시스코 "핀토 웨이버 공시…KBO리그 SK서 기회 이어갈 것"
▲ [메이저리그 홈페이지 캡처=연합뉴스]

SK, 베네수엘라 투수 핀토 '영입'할 듯…소사와 '결별' 가능성

MLB 샌프란시스코 "핀토 웨이버 공시…KBO리그 SK서 기회 이어갈 것"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SK 와이번스가 새 외국인 투수로 베네수엘라 출신 우완 투수 리카르도 핀토(25)를 영입할 것으로 보인다.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구단은 13일(한국시간) "핀토를 웨이버 공시한다"며 "핀토는 KBO리그 SK에서 기회를 이어갈 것"이라고 전했다.

핀토는 2012년 루키리그를 통해 미국 야구에 데뷔했고 2016년 더블A, 2017년엔 트리플A를 거쳐 메이저리그에 데뷔했다.

그는 2017년 필라델피아 필리스에서 25경기에 출전해 1승 2패 평균자책점 7.89를 기록한 뒤 다시 마이너리그로 내려갔다.

2019년엔 탬파베이 레이스에서 메이저리그 2경기에 나서 평균자책점 15.43으로 부진했다.

핀토는 지난 9월 샌프란시스코로 이적했지만, 메이저리그 출전 기회를 잡지 못하고 최근 SK와 접촉한 것으로 보인다.

미국 통계사이트 브룩스베이스볼에 따르면, 핀토는 싱킹패스트볼과 체인지업을 주로 던졌다.

싱킹패스트볼의 구속은 직구와 큰 차이가 없는 시속 150㎞대다.

정황상 핀토는 헨리 소사의 대체 선수로 한국 땅을 밟을 것으로 보인다.

소사는 2019시즌 중반 브록 다익손의 대체 선수로 SK와 계약했지만, 체력적인 문제를 드러내며 기대 이하의 모습을 보였다.

cycle@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