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군, 2020년 지적재조사사업 추진 박차
상태바
단양군, 2020년 지적재조사사업 추진 박차
  • 이상복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02일 16시 5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03일 화요일
  • 1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상복 기자] 단양군은 2020년 지적재조사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을 위해 단성면 상방리 72-1번지 일원(단성1지구) 등 3개 지구 1187필지/1816,722㎡에 대한 실시계획을 수립, 토지소유자 및 이해관계인을 대상으로 주민설명회를 마쳤다.

지적재조사사업은 2013년 영춘면 ‘상1지구’를 시작으로 2019년 ‘장림1지구’ 등 7개 지구 2243필지/2002,445㎡에 대한 조사를 완료했다. 2020년에는 올해 대비 약 5배에 달하는 2억 1500만원의 국비를 확보해 사업추진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지적재조사사업은 지적공부의 등록사항을 조사·측량해 기존 지적공부를 디지털에 의한 새로운 지적공부로 대체함과 동시에 지적공부의 등록사항이 토지의 실제 현황과 일치하지 아니하는 경우 이를 바로 잡기 위해 실시하는 국가사업을 말한다. 단양=이상복 기자 cho2225@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