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텍 학생들, 국토개발기술대전 ‘최우수상’
상태바
코리아텍 학생들, 국토개발기술대전 ‘최우수상’
  • 이재범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09일 20시 2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10일 화요일
  • 20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재범 기자] 코리아텍 건축공학과 학생들이 최근 한국토지주택공사(LH공사) 주관의 ‘제10회 국토개발기술대전’에서 최우수상을 받았다.

이번 대회에서 코리아텍 4학년 박정민, 차진경, 김신아 3명의 학생들은 ‘콘크리트 구조체 정밀 타격진단을 위한 음파분석 모듈개발’이란 작품을 통해 최우수상과 함께 상금 100만 원을 차지했다.

학생들은 “기존 고위험, 고비용이 소요되는 구조물 검사의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타격 감사 모듈을 활용한 안전하고 저렴한 프로세스를 구현을 목적으로 제작했다”고 작품에 대해 설명했다.

이 작품은 무인비행체, 폴대 등과 결합이 가능하고 기존의 진동/반력 분석 방식이 아니라 타격 후에 발생하는 음과 데이터를 수집, 무선 전송을 통해 구조물의 공극이나 결함을 파악할 수 있는 장치다. 천안=이재범 기자 news7804@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