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 좀 쓰는 이들… 영동서 한판승부
상태바
힘 좀 쓰는 이들… 영동서 한판승부
  • 배은식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11일 19시 1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12일 목요일
  • 19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씨름왕 선발대회 12~15일
▲ 영동군 제공

[충청투데이 배은식 기자] 국악과 과일의 고장 영동군이 씨름 열기로 후끈 달아오른다.

전국의 아마추어 씨름 고수들이 총출동하는 '대통령배 2019 전국 씨름왕 선발대회'가 12일부터 오는 15일까지 영동군 영동읍 영동체육관에서 열린다.

대한씨름협회가 주최하고 영동군씨름협회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전국의 내로라하는 실력의 400여명 선수가 참가해 치열한 씨름 열전을 벌일 예정이다.

경기는 개인전과 단체전으로 나눠지며 초등부, 중등부, 고등부, 대학부, 일반부, 여자부 개인전은 3판 2선승제로, 단체전은 시·도 대항 9전 5선승제로 승부를 가린다.

참가 선수들은 소속 고장과 명예를 걸고 갈고닦은 기량을 십분 발휘하며, 모래판을 뜨겁게 달굴 예정이다. 그동안 쉽게 접하기 어려웠던 민속경기인 전통씨름의 손에 땀을 쥐는 긴장감과 묘미를 현장에서 박진감 있게 지켜볼 수 있는 기회다.

군은 성공적 대회 개최를 위해 관계부서를 중심으로 환경정비와 시설점검 등 선수단과 관광객 편의 확보에 최선을 다하는 한편, 대회기간 동안 영동의 문화관광자원과 명품 농·특산물 등을 대대적으로 홍보할 계획이다.

한편, 대회 기간 중 13~15일 3일간은 MBC스포츠플러스 채널을 통해 선수들의 역동적인 모습을 전국에 생중계할 예정이다.

개회식은 13일 오후 2시40분에 열리며, 경품추첨 등 다양한 부대행사가 계획돼 있다.

영동=배은식 기자 dkekal23@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