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ST 전호군 박사과정생, ‘2019 아시아항해학회’서 우수논문상 수상
상태바
UST 전호군 박사과정생, ‘2019 아시아항해학회’서 우수논문상 수상
  • 최윤서 기자
  • 승인 2019년 12월 17일 20시 0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12월 18일 수요일
  • 20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최윤서 기자] 과학기술연합대학원대학교(이하 UST) 전호군<사진> 학생이 최근 부산에서 개최된 ‘아시아항해학회(Asia Navigation Conference, ANC 2019)’에서 우수논문상(Best Paper Award)을 수상했다.

전호군 학생은 UST-한국해양과학기술원 스쿨에서 해양과학 전공으로 재학 중이다.

아시아항해학회는 한국항해항만학회와 중국 및 일본항해학회가 국가별 항법 및 항만 연구에 대한 경험과 지식을 공유하기 위해 공동 주관하는 국제학술대회로 2002년 중국을 시작으로 매년 개최 중이다.

전 학생은 이번 국제학술대회에서 논문 ‘실험을 통한 여객선 대피시간 비교 연구(Comparative Study for Escape Duration in Passenger Ship through Experiment)’로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전 학생은 이 논문을 통해 국내외 여객선을 대상으로 문이 닫히거나 화재가 발생하는 등 여러 사고 상황에 대한 탈출 실험을 실제로 수행해보고 대피 안내에 필요한 정보가 무엇이 있는지, 그리고 각 정보가 주어졌을 때 승객들이 얼마나 빠르게 대피할 수 있는지를 연구했다.

최윤서 기자 cys@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