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유성구, 드라이브 스루로 기부하고 화훼농가도 돕는다
상태바
대전 유성구, 드라이브 스루로 기부하고 화훼농가도 돕는다
  • 전민영 기자
  • 승인 2020년 03월 25일 20시 0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3월 26일 목요일
  • 3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전민영 기자] 대전 유성구는 구청사 본관 앞에서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기부(승차기부)와 화훼농가 살리기 캠페인을 펼쳤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이하 코로나)로 침체된 지역사회 분위기를 전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주민들은 즉석밥, 라면, 마스크, 손소독제 등 생활용품을 취약계층에게 기부했다.

화훼농가 살리기 캠페인도 진행됐다.

유성구행복누리재단은 관내 화훼농가의 제철 꽃과 화분을 일괄 구매하고 주민들에게 화분 1개 가격으로 2개씩 판매했다.

정용래 청장은 “위기 극복을 위한 주민들의 나눔 문화가 확산돼 기쁘다”며 “코로나 사태의 조속한 해결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전민영 기자 myjeon@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