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호 도움' 손흥민에 언론도 호평…"고군분투…완벽한 도움"
상태바
'8호 도움' 손흥민에 언론도 호평…"고군분투…완벽한 도움"
  • 연합뉴스
  • 승인 2020년 06월 24일 08시 3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6월 24일 수요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로이터=연합뉴스)
▲ (로이터=연합뉴스)

영국 언론들은 비디오판독(VAR)으로 리그 10호골을 놓쳤지만 리그 8호 도움을 작성한 '손세이셔널' 손흥민(토트넘)에 대해 긍정적인 평가를 했다.

손흥민은 2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웨스트햄과의 2019-2020 프리미어리그(EPL) 31라운드 홈 경기에 선발 출전해 후반 37분 멋진 침투 패스로 해리 케인의 득점을 도왔다.

손흥민의 도움을 바탕으로 토트넘은 웨스트햄을 2-0으로 침몰시키고 7위에 랭크돼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을 향한 불씨를 살려냈다.

손흥민은 전반 45분 지오바니 로셀소의 패스를 받아 골지역 왼쪽에서 오른발슛으로 골망을 흔들었지만, VAR 판독 결과 패스를 받기 직전 상대 최종 수비수보다 왼발이 살짝 앞서 있었다는 판정으로 골이 취소돼 아쉬움을 남겼다.

경기가 끝난 뒤 영국 언론들은 손흥민의 활약을 좋게 평가했다.

풋볼런던은 손흥민에게 로셀로(평점 8), 에릭 다이어(평점 8), 벤 데이비스(평점 8)에 이어 평점 7을 주면서 "전반전 동안 고군분투했다. 득점에 성공했지만 VAR로 취소됐다"라며 "해리 케인에게 완벽한 도움을 줬다"고 평가했다.

데일리 메일도 손흥민에게 로셀소(평점 7.5), 케인(평점 7), 다빈손 산체스(평점 6.5)에 이어 평점 6을 매겼고, 후스코어드닷컴은 로셀소(평점 7.6), 데이비스(평점 7.5)에 이어 케인과 똑같은 평점 7.4를 줬다.

horn90@yna.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