훈련 매진 중인 브랜든 반즈… “한화 팬들에 기쁨 주고 싶어”
상태바
훈련 매진 중인 브랜든 반즈… “한화 팬들에 기쁨 주고 싶어”
  • 서유빈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09일 18시 2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09일 목요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훈련 중인 브랜든 반즈. 한화이글스 제공
훈련 중인 브랜든 반즈. 한화이글스 제공

한화이글스의 새 외국인 선수 브랜든 반즈(34)가 열띤 훈련을 이어가고 있다.

9일 한화이글스에 따르면 반즈는 옥천에 마련한 단독주택에서 2주 간의 자가격리 기간을 거치며 개인 훈련을 진행 중이다.

근력운동은 선수 출신인 구단 직원의 도움으로 티배팅과 캐치볼, 스프린트 등을 꾸준하게 하고 있다.

지난 2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 반즈는 자가격리를 시작한지 1주일이 지났다.

반즈는 “시차 적응은 잘 된 것 같다. 구단이 격리기간 동안 운동을 하면서 지낼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해줘서 좋은 환경에서 운동과 휴식을 취하고 있다”며 “김치찌개와 삼겹살 등 한식도 입맛에 잘 맞는다”고 말했다.

에너지와 흥이 넘치는 야구를 추구한다며 리그 합류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하루 빨리 팀에 합류해서 선수단에 활력을 불어 넣고 싶다”면서 “팀이 승리할 수 있도록 최대한 집중해서 보탬이 될 수 있는 플레이를 펼치고 싶다”고 전했다.

반즈는 리그에 합류하기 전까지 가급적 많은 경기는 물론 영상과 데이터 등을 공부할 계획이다.

마지막으로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 입성하는 날을 손꼽아 기다리는 팬들에게 전하는 메시지도 남겼다.

반즈는 “하루 빨리 한화이글스 유니폼을 입고 팬 분들에게 좋은 경기력을 선보이면서 기쁨을 드리고 싶다”며 “한화 팬들의 열정적인 응원도 잘 알고 있다. 그래서 야구장에서 팬분들을 만나는 날을 더욱 고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서유빈 기자 syb@cc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