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 식량산업 종합계획 정부 승인
상태바
서천 식량산업 종합계획 정부 승인
  • 노왕철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10일 16시 5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11일 화요일
  • 12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노왕철 기자]  서천군이 수립한 식량산업 5개년 종합계획이 농림축산식품부 최종 승인을 받으며 식량작물의 경쟁력 제고와 적정생산에 더욱 탄력을 받게 됐다.

 군은 2019년 7월부터 농정과를 중심으로 농업기술센터,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농어촌공사, 농협, 미곡종합처리장(RPC), 농민 단체, 들녘법인의 대표와 실무진 간 유기적인 협의회를 운영하고 있다.

 협의회는 식량산업 현황 분석, 타작물 육성을 위한 작부체계 개선 방안 등 적극적인 실행계획을 수립, 서면·현장·발표 평가를 거쳐 8월 최종 승인을 얻었다.

 서천군은 서천통합RPC와 대원RPC 운영으로 전국적인 미곡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다.

 고품질 서래야 쌀을 원동력으로 동서천농협 중심 두류품목, 장항농협 중심 밀 추가 육성 계획을 마련, 미곡과 밭작물의 균형발전을 꾀하는 중장기 식량산업 실행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노박래 군수는 "농업인과 소비자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밑그림을 완성하게 돼 향후 서천군 농업 성장이 기대된다"며 "성과달성을 위한 피드백 구축으로 식량산업 발전의 선도적인 모델로 자리 잡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서천=노왕철 기자no8500@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