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지·박신혜, 수재민 돕기 1억원 기부
상태바
수지·박신혜, 수재민 돕기 1억원 기부
  • 연합뉴스
  • 승인 2020년 08월 11일 15시 1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11일 화요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연합뉴스 자료사진]
▲ [롯데엔터테인먼트 제공]
▲ [연합뉴스 자료사진]
▲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가수 겸 배우 수지(26)와 배우 박신혜(30)가 최근 호우로 피해를 본 수재민들을 돕기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지난 10일 오전 1억원씩을 기부했다.

수지는 지난 2월에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해 1억원을 기부한 바 있다.

박신혜도 같은달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층 아동을 위해 써달라며 5천만원을 기부했다.

이밖에 보이그룹 워너원 출신 가수 박지훈(21)도 1천만원을 기부하는 등 폭우 피해 복구를 위한 스타들의 기부 행렬이 계속 이어지고 있다.

스타 본인뿐만 아니라 그의 팬들도 기부에 동참하는 모습도 보인다.

가수 김호중(29)의 팬들은 그의 별명 '트바로티'라는 이름으로 희망브리지에 성금을 보내고 있다.

희망브리지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30분까지 '트바로티'로 총 3234건이 기부됐으며, 금액은 약 1억1천900만원에 달한다.

stopn@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