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송재단, 공공기관 경영실적 2년 연속 ‘A등급’
상태바
오송재단, 공공기관 경영실적 2년 연속 ‘A등급’
  • 심형식 기자
  • 승인 2020년 09월 20일 18시 2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9월 21일 월요일
  • 17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심형식 기자]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하 오송재단)이 보건복지부 주관 '2019년도 기타 공공기관 경영실적 평가'에서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A등급(우수 등급)을 달성했다.

 이번 평가는 보건복지부 산하 15개 기타 공공기관 중 14개 기관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오송재단은 △신약개발 및 바이오의약품 생산 인프라 지원으로 중소 벤처기업의 해외 기술수출 견인 △첨단 의료기기 개발 전주기 지원을 통한 입주기업의 코스닥 신규 상장 △중소 벤처기업 개발 의료기기의 아시아 최초 미국 FDA 승인 획득 지원 △고위험 감염병 진단·치료 연구 특화 전임상 지원 플랫폼 유치 성공 △현장형 GMP생산 전문 인력 120명 양성 등에서 좋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박구선 오송재단 이사장은 "2년 연속 경영 평가 A등급 달성은 전 직원이 함께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정부 정책을 충실히 이행하고 사회적 가치 실현 선도, 국민소통·참여 강화,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바이오 의료산업 혁신 성과를 창출해 나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심형식 기자 letsgohs@cctoday.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