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 속리산관광정보화마을, 가을버섯 판매
상태바
보은군 속리산관광정보화마을, 가을버섯 판매
  • 박병훈 기자
  • 승인 2020년 09월 24일 16시 5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9월 25일 금요일
  • 15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박병훈 기자] 보은군 속리산관광정보화마을이 속리산면 사내리 일원에 농산물 직거래 장터를 설치하고 가을철 버섯 채취시기에 속리산을 찾는 관광객을 대상으로 지난 23일부터 버섯 판매를 개시했다.

직거래 장터에선 국내에서 채취한 자연산 송이버섯과 능이버섯을 등급별로 선별해 저렴한 가격으로 질 좋은 버섯을 관광객들이 접할 수 있도록 판매하고 있다.

김승원 씨는 “송이와 능이가 잘 자라려면 온도와 습도가 잘 맞아야 하는데 긴 장마로 습도가 높고, 장마 뒤 이어진 폭염으로 버섯균사 형성이 잘 이루어지지 않아 수확량이 많지 않다”며 “송이와 능이의 채취시기가 작년에 비해 1주일 이상 늦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속리산관광정보화마을은 해마다 관광객들을 위한 직거래 장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지역에서 생산되는 우수한 농산물을 인빌쇼핑을 통해 판매하는 등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하고 있다. 보은=박병훈 기자 pbh0508@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