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런온' 임시완·신세경은 코로나19 음성 판정
상태바
JTBC '런온' 임시완·신세경은 코로나19 음성 판정
  • 연합뉴스
  • 승인 2020년 09월 28일 16시 1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9월 28일 월요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각 소속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JTBC 드라마 '런 온' 촬영장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지만 주연인 임시완과 신세경은 음성 판정을 받았다.

JTBC는 28일 "확진 판정을 받은 스태프와 한 공간에 있었던 신세경, 임시완, 이봉련 배우와 스태프가 코로나19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며 "나머지 스태프는 차례로 검사를 받은 후 대기 중"이라고 밝혔다.

앞서 전날 '런 온' 촬영장에서 제작진 중 한 명이 확진 판정을 받아 촬영이 전면 중단됐고 관계자들이 격리 상태로 검사를 받았다.

올 하반기 선보일 예정인 '런 온'은 단거리 육상 국가대표와 외화번역가의 로맨스를 그리며 임시완과 신세경 외에도 최수영, 강태오 등이 출연한다.

lisa@yn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