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박래 서천군수, 유기쌀 재배단지 벼 수확 현장 방문
상태바
노박래 서천군수, 유기쌀 재배단지 벼 수확 현장 방문
  • 노왕철 기자
  • 승인 2020년 10월 25일 16시 1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0월 26일 월요일
  • 13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노왕철 기자] 노박래 서천군수가 주요 정책현장을 방문해 주민의견을 듣고 문제점과 해결방안을 심층 논의하는 정책현장체감의 일환으로 23일 서래야 유기농쌀 재배단지 벼 수확 현장을 방문했다.

이날 현장에는 유기농쌀 재배단지 회원 및 서래야쌀 재배단지 대표 등 40여명이 참석했으며 코로나와 연이은 집중호우, 태풍 등 어려움을 극복하고 수확이 한창인 농민들을 격려하고 의견을 청취했다.

서래야쌀 재배단지는 전국에서 손꼽히는 고품질 쌀 생산지로, 500ha의 고품질 단지, 430ha의 무농약 단지, 70ha의 유기 단지 등 총 1000ha에 달한다.

매년 5000여t의 쌀을 생산하고 있으며, 대형유통매장과 온라인 쇼핑몰 등에서 인기 품목으로 유통되고 있다.

유기재배 농가 노형태 씨는 "올해 긴 장마와 태풍으로 벼 생육이 불량해 일부 벼가 도복되고 등숙 기간이 짧아 수확량이 평년 대비 상당량 감소하는 등 어려움이 많았다"며 "농업 현장의 고민을 함께해 줘 힘이 난다"고 전했다.

노박래 군수는 "어느 때보다 어려운 상황을 견디며 일궈낸 농작물을 수확하는 기쁨을 함께 나눌 수 있어 뜻깊게 생각한다"며 "농민들과 소통하며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군 정책을 펼쳐나가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서천=노왕철 기자no8500@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