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 장안면 주민들, 대추축제 위해 물심양면 도와
상태바
보은 장안면 주민들, 대추축제 위해 물심양면 도와
  • 박병훈 기자
  • 승인 2020년 10월 25일 16시 2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0월 26일 월요일
  • 15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박병훈 기자] 매년 열리던 보은대추축제가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 축제로 전환돼 10월 16일부터 30일까지 개최되고 있다.

그로 인해 보은군에서는 본격적인 단풍철을 맞아 속리산을 찾는 관광객을 위해 10월부터 11월까지 2달간 관내에 대추 가두판매장 180여 곳을 설치·운영하고 있는데, 장안면에서는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재능기부 등을 통해 농·특산물 판매 돕기에 적극 나서고 있어 화제다.

행복나눔음악봉사단은 24일과 25일 장안면 대추판매장 일원에서 무료공연을 펼쳐 판매장 분위기에 흥을 더했다.

또한 장안면 장안리에서 형제정육식당을 운영하고 있는 박종구 씨는 보은대추온라인축제를 맞이해 가두판매장을 방문하는 이용객에게 개인 주차장 부지를 무료로 사용 하도록 내주어 훈훈함을 더하고 있다.

김영숙 장안면장은 “생업으로 인해 바쁜데도 불구하고 주말을 맞아 멋진 공연을 펼쳐 주시는 행복나눔봉사단 회원분들과 주차장 부지를 무료로 사용토록 배려해 주신 박종구 사장님 덕분에 대추를 많이 팔게 됐다”며 “남은 축제기간 장안면 대추와 농·특산물을 많이 판매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보은=박병훈 기자 pbh0508@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