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군 문화재 보존예산 ‘역대 최대’
상태바
서천군 문화재 보존예산 ‘역대 최대’
  • 노왕철 기자
  • 승인 2020년 10월 26일 17시 1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0월 27일 화요일
  • 13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지정문화재 보수정비 예산 확보
14억2300만원… 15개 시·군中 최다
道 지속 방문해 당위성 설명한 결과
서천읍성 발굴조사 등 3건 추진 계획
▲ 서천읍성 전경. 서천군 제공

[충청투데이 노왕철 기자] 서천군이 충남도가 지정문화재 보존을 위해 매년 추진하는 도지정문화재 보수·정비사업에 역대 최대 규모인 14억 2300만원의 관련 예산을 확보했다.

이는 충남 도내 15개 시·군 중 최다 확보액이다.

군은 지역 내 문화재 보수·정비의 적극적인 추진을 위해 충남도를 지속적으로 방문해 사업 필요성과 당위성을 설명했으며 서천읍성 발굴조사 10억 원, 한산향교 보수정비 4억원, 이상재선생 생가지 초가이엉잇기 2300만원 3건에 대한 관련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노박래 군수는 "코로나19 상황의 장기화로 군민 모두가 힘든 상황에서 내년도 사업을 위한 예산 확보의 소식을 전하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군민 상생과 문화재 보호에 더욱 힘써 나가겠다"고 말했다.

서천=노왕철 기자 no8500@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