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천 성북리 오층석탑 보존처리 완료
상태바
서천 성북리 오층석탑 보존처리 완료
  • 노왕철 기자
  • 승인 2020년 11월 15일 15시 5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1월 16일 월요일
  • 13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노왕철 기자]  서천군(군수 노박래)이 중요 문화재인 성북리 오층석탑(보물 224호)'에 대한 과학적 보존처리를 완료했다.

 서천 성북리 오층석탑은 지구온난화 및 환경 변화로 인해 생물학적 피해가 심화되고 있는 상태였다.

 옥개석과 면석에서 균열이 관찰되고 광복 이후 보수한 것으로 보이는 수평을 맞추기 위한 고임쇠가 부식돼 구조적 변형과 녹물이 발생해 무기오염물이 석탑을 오염시키고 있어 보존 과학적 조치가 시급한 실정이었다.

 또 석탑 상륜부의 완전하지 못한 구성석재로 찰주공에 우수가 침투하고 있어 고임쇠 등의 부식을 유발하는 등 석탑 훼손이 빠르게 진행되는 상황이었다.

 보존처리는 공주대 문화재보존과학과 이찬희 교수와 공동으로 추진했으며, X-선 회절분석, X선 형광분석(P-XRF) 측정, 비파괴 진단 검사 등 과학적 조사를 통해 보존 관리에 필요한 기초자료를 구축했다.

 보존 처리는 표면에 있는 생물학적 오염물과 대기환경으로 인한 오염물을 제거하고 우수유입 방지, 부식방지 조치를 하는 동시에 상태가 취약하다는 판정을 받은 부재에 대해서는 강화 처리하는 방식으로 진행했다.

 서천 성북리 오층석탑은 백제계 양식을 유지하고 있는 고려시대 석탑으로 현존하는 석탑 중에서는 '부여 정림사지 5층 석탑(국보 9호)'과 가장 유사한 탑으로 알려져 있으며, 백제계 석탑의 지방 분포에 따른 양식전파를 파악하는데 매우 귀중한 유물로 문화재적 가치를 인정받아 1963년 국가지정문화재 보물 224호로 지정받아 관리되고 있다.서천=노왕철 기자no8500@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