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청년 주거급여 분리지급 사전신청 접수
상태바
대전시, 청년 주거급여 분리지급 사전신청 접수
  • 이인희 기자
  • 승인 2020년 11월 23일 20시 0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1월 24일 화요일
  • 4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이인희 기자] 대전시는 내년부터 청년 주거급여 분리지급을 시행하고 내달 1일부터 사전신청을 받는다고 23일 밝혔다

청년 분리지급은 주거급여 수급자 중 취학·구직 등의 사유로 부모와 떨어져 거주하는 청년(만19세~30세 미만의 미혼자녀)의 주거비 마련을 위해 시행된다.

기존에는 수급가구 내 20대 미혼청년이 부모와 떨어져 거주하는 경우 동일가구로 인정돼 주거급여를 받을 수 없었으나 내년 1월부터는 부모에게 지급되는 주거급여와는 별도로 본인의 주거급여 최대 19만원(1인가구, 광역시 기준)를 받을 수 있게 된다.

김준열 시 도시재생본부장은 “이번 청년 주거급여 분리지급 사전신청을 통해 청년들의 주거비 부담 경감으로 안정적인 생활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안정적인 주거복지 지원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인희 기자 leeih5700@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