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수능방역 특별대책 추진
상태바
대전시, 수능방역 특별대책 추진
  • 송해창 기자
  • 승인 2020년 12월 01일 19시 2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2월 02일 수요일
  • 4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투데이 송해창 기자] 대전시는 수능방역 특별대책을 추진한다고 1일 밝혔다.

각 보건소 선별진료소는 2일 비상근무를 실시해 수험생 검체 검사결과를 당일 나오도록 할 예정이다.

검사결과 확진된 수험생은 시에서 마련한 지정병원에서 수능시험을 치르게 된다.

격리대상자도 별도 시험장에서 수능시험을 치른다.

정해교 시 보건복지국장은 “코로나 확진·격리 수험생에게 공평한 응시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교육청 및 유관기관과 협조하고 있다”며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있는 수능 응시생은 반드시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진단검사를 받아 달라”고 말했다.

송해창 기자 songhc@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