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렴 최우선”… 서천군, 공직자 투기 뿌리 뽑는다
상태바
“청렴 최우선”… 서천군, 공직자 투기 뿌리 뽑는다
  • 노왕철 기자
  • 승인 2021년 03월 21일 16시 35분
  • 지면게재일 2021년 03월 22일 월요일
  • 13면
  • 지면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말까지 집중조사 나설 예정
군사지구 도시개발사업 등 대상
내달 9일까지 자진신고 기간 운영
연중 상시로 군민 제보 접수키로
[충청투데이 노왕철 기자] 서천군(군수 노박래)이 소속 공직자의 내부정보를 이용한 부동산 투기 여부에 대해 이달부터 6월말까지 집중 조사에 나선다.

주요 조사대상은 서천군 신청사 건설 관련 서천군사지구 도시개발사업과 국립생태원 연계 거점관광지 조성사업이다.

군사지구 도시개발사업에 대한 조사기간은 2014년 1월 1일부터 도시개발구역 지정 및 개발계획 승인이 고시된 2018년 5월 31일까지, 국립생태원 연계 거점관광지 조성사업은 2014년 1월 1일부터 사업 실시계획 인가·고시가 이뤄진 2017년 6월 30일까지다.

공직자 개인의 사업대상지 부동산 보상 여부와 접점지역의 토지 소유 여부를 조사하고 필요시에는 배우자 또는 직계존비속의 재산 취득 여부도 확인할 방침이다.

군은 조사에 착수함과 동시에 4월 9일까지 공직자 자진신고 기간을 운영하고, 연중 상시로 군민 제보도 접수한다.

서천군 산하 공직자의 부동산 투기 사실을 알고 있는 누구나 제보할 수 있으며, 기획감사실 감사팀으로 신고하면 된다.

군은 위법행위 발견 시 징계 처리하고 관련 법령에 따라 수사를 의뢰할 계획이다.

노박래 군수는 "청렴을 최우선의 가치로 삼아야 할 공직자가 내부 정보를 이용해 사익을 추구하는 것은 국민의 신뢰로 행동하는 행정의 가치를 무참히 짓밟는 처사"라며 "자진신고 기간 내 신고 시 법령이 허용하는 범위 내에서 선처하되 조사를 통해 부정한 사실이 밝혀지면 법령에 따라 엄중 조치 하겠다것"고 강조했다.

서천=노왕철 기자 no8500@cctoday.co.kr

빠른 검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