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수 공천결과 원칙적으로 승복”
상태바
“예산군수 공천결과 원칙적으로 승복”
  • 김동근 기자
  • 승인 2010년 05월 07일 00시 00분
  • 지면게재일 2010년 05월 07일 금요일
  • 14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근철 예비후보 밝혀
자유선진당 예산군수 후보 경선과정에 대한 잡음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공천에서 탈락한 한근철 예비후보가 최근 진실공방으로 번진 예산군수 후보 공천결과에 원칙적으로 승복한다고 밝혔다.

이에 지난달 30일 ‘선진당 예산군수 후보결정 효력정지 가처분신청’을 대전지방법원 홍성지원에 제출한 황선봉 예비후보 측에 직·간접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한 예비후보는 기자회견을 갖고 “명료하지 않은 경선절차와 방법 때문에 공천결과에 대한 의혹과 시비가 일고 있는 상황에서 분명한 입장을 밝히는 것이 도리라고 생각한다”며 “황 예비후보가 제출한 예산군수 후보결정 효력정지 가처분신청에 대한 법원의 판단을 포함해 모든 공천결과에 깨끗이 승복한다”고 강조했다.

하지만 “특정 후보의 편에 서기 위한 것이 아니라 자유선진당을 구하고 추스르기 위한 충심에서 기자회견을 자청했다”며 편가르기에 대한 확대해석을 경계했다.

예산=김동근 기자 dk1hero@cctod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