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나라당, 이시종 도지사 후보 압박
상태바
한나라당, 이시종 도지사 후보 압박
  • 특별취재반
  • 승인 2010년 05월 20일 23시 55분
  • 지면게재일 2010년 05월 21일 금요일
  • 3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송첨복단지 입장 밝혀라”
한나라당충북도당은 20일 논평을 통해 민주당 이시종 충북도지사 후보는 오송첨단의료복합단지에 대해 명확한 입장을 밝힐 것을 촉구했다.

한나라당은 “선진당이 대구첨단의료복합단지 지원을 당론으로 정했다”며 “오송첨단의료복합단지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나서야 될 선진당이 충북 오송 대신 대구를 선택했다”고 비난했다.

또 한나라당은 “선진당의 최고위원인 이용희 의원은 이시종 후보 지지를 선언한 바 있다”며 “이시종 후보는 오송첨단의료복합단지를 택하든지 이용희 의원과 결별하든지 선택하기 바란다”고 촉구했다.

한나라당은 “오송첨단의료복합단지는 155만 충북도민의 뜨거운 열정이 빛을 발한 결과로 충북도민들은 총력을 다해 오송첨단의료복합단지를 지키고 키워나가야 할 책무가 있다”며 “이런 중차대한 시점에 오송첨복단지에 찬물을 끼얹는 선진당과 손 잡은 이시종 후보의 양식을 의심치 않을 수 없다”고 강조했다. 특별취재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