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산촌생태마을 자녀 장학금 지원
상태바
충남도, 산촌생태마을 자녀 장학금 지원
  • 이권영 기자
  • 승인 2014년 09월 10일 20시 18분
  • 지면게재일 2014년 09월 11일 목요일
  • 16면
  • 지면보기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도는 산촌생태마을 거주자 자녀를 대상으로 녹색장학 사업을 추진하기로 하고 도내 총 7명의 학생에 대해 장학금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번 산촌생태마을 거주자 자녀에 대한 녹색장학 사업은 한국산림복지문화재단이 산림청 녹색사업단의 복권기금을 지원받아 올해 처음으로 추진되는 사업이다.

지원대상은 산촌생태마을 거주자의 자녀 중 고등학생은 학교생활을 성실하게 임하는 자를 학교장의 추천으로, 대학생은 직전학기 12학정 이상 취득하고, 평균성적이 80점 이상인 자를 학과장 추천을 받아 해당 시·군을 통해 선발했다.

선발 결과 고등학생 3명(부여 3명), 대학생은 4명(부여 2·청양 1·보령 1명)으로 총 7명의 학생이 선정됐으며, 고등학생은 100만원, 대학생은 300만 원의 장학금을 지원받게 된다.

권남옥 도 산림녹지과장은 “산촌생태마을 거주자의 자녀들이 앞으로도 많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을 늘려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권영 기자 gyl@cctoday.co.kr